한빛변리사학원 공식 블로그 새창열기 한빛변리사학원 인스타그램 새창열기 한빛변리사학원 공식 유튜브 새창열기
지식재산능력 첫 국가자격 취득자 478명 스크랩 0회
한빛지기 등록일: | 조회: 533

[서울신문]지난달 26일 실시된 지식재산능력시험(IPAT)에서 478명이 처음으로 국가 공인자격을 취득한 것으로 나타났다.

11일 한국발명진흥회에 따르면 IPAT는 지난 2010년 국내 유일의 지식재산분야 민간자격증으로 도입된 후 올해 국가공인을 획득했다. 첫 국가공인시험에는 총 2565명이 응시한 가운데 18.6%인 478명이 국가공인자격인 600점 이상(4급)을 얻었다.

IPAT는 객관식 5지 선다형 60문항(990점 만점)이 출제되며 특허·실용신안·상표·디자인·저작권 등 지식재산 전 분야에 관한 기본 지식과 실무능력을 검증한다. 시험 결과는 점수와 등급(7등급)으로 표기되는데 300점 이상 취득해야 등급이 부여된다.

2017년 기준 한국특허정보원·지역지식재산센터 등 46개 기관에서 IPAT를 채용·역량평가 등에 반영했는데 올해 국가공인 자격이 되면서 활용 기관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.

이준석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“IPAT가 대학·기업·연구소 등에서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 IPAT는 매년 5월과 11월 넷째 주 토요일에 실시되며, 하반기 시험은 11월 24일 전국 주요 도시에서 시행할 예정이다.

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@seoul.co.kr

출처: http://news.nate.com/view/20180611n24027

목록 삭제 수정


덧글 0 | 엮인글(트랙백) 0

    이전글 : 나의 특별한 스펙은 IPAT 시험 점수  첨부파일1개, 다운로드0건
    다음글 : 지식재산 국가공인 자격시험 IPAT 치러져…18.6% 자격증 취득  첨부파일1개, 다운로드0건

이달의 개설강좌
한빛독서실 신청하기